• 최종편집 : 2018.12.13 목 10:14
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람들
막일로 한푼 두푼 모아 나눔 실천한 기부천사 보령 유정길 씨보령 2호 아너소사이어티 가입.. 따뜻한 보령만들기에 힘 보탠다.
이상원 기자 | 승인 2017.09.07 11:04

 “막일로 한 푼, 두 푼 모은 어려운 가정 형편에서도 항상 근검절약하는데 노력해왔다. 이번 기부는 칭찬 받기보다는, 저를 통해 누구나 나눔을 실천할 수 있고, 기부 문화 확산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

보령시는 대천1동에 거주하고 있는 유정길(80세) 씨가 최근 충청남도공동모금회에 아너소아이어티에 가입하며 보령 2호, 충남 67호로 등록됐다고 밝혔다.

유 씨는 충남 서천 출신으로 군 제대 후 청소부와 막노동, 경비원을 하며 돈을 모았고, 이후 20년 전 보령으로 이사를 오면서 가난한 학생들이 공부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해 주기 위해 서천 모교에 장학금 1억 원과 도서관 운영비 1000만 원을 기탁했다.

이후 보령에서는 경로당에 사비 3000여만 원을 들여 노래방기기 설치와 경로잔치 등을 개최했고, 어려운 가정에 생필품 지원, 어르신들의 취미 지원을 위한 게이트볼 장비 구입 등 따뜻한 지역사회 만들기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또 지난달 24일에는 충청남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방문해 1억 원을 일시금으로 전액 기부하며 ㈜이건 문건수 대표 이후 보령에서의 2번째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하게 됐다.

한편, ‘아너 소사이어티’는 5년 이내에 1억원 이상을 납부, 성숙한 기부문화를 형성하며 전 세계적으로 노블레스 오블리주의 전형으로 불리고 있다.

 

 

 

이상원 기자  lbs0675@naver.com

<저작권자 © 보령TIME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보령시 터미널길 8 139호 (궁촌동 347)  |  대표전화 : 041)936-9460  |  팩스 : 041)936-9463
등록번호 : 충남, 아00275  |  등록연월일 : 2015년 8월 6일 |  발행인 : 대표 신성식  |  편집인 : 신성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식
Copyright © 2018 보령TIME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